할렐루야! 고신총회 홈페이지 방문해 주심을 감사드립니다.


강학근.png  

코로나 19 팬데믹으로 온 세계가 힘든 시기를 지나고 있습니다. 이 코로나가 언제 종식될런지 알 수가 없습니다. 그래서 이제 위드 코로나(With COVID19)시대로 나아간다고 말하고 있습니다. 우리는 위드 코로나를 넘어 ‘윈 코로나(Win Corona), 위드 지저스(With Jesus)’가 되길 바라지만 아직도 앞날이 불확실합니다. 그러므로 이제 우리는 이 불확실한 미래를 향해 믿음의 도전을 펼쳐야 할 때입니다. 고신총회 71회기는 중요한 회기입니다. 고신총회 설립 70주년을 맞이하는 회기이기 때문입니다. 

이 시대에 하나님은 우리에게 교회가 잃었던 영성을 회복하며 다시 세상의 빛으로 나아가기를 원하시고 계십니다. 

하나님께서는 암울했던 시대에 이사야 선지자를 통해서 “일어나라 빛을 발하라”고 권고하셨습니다. 그 하나님께서 지금 우리에게 다시 교회가 빛을 발하기를 원하시고 계십니다. 70주년을 맞이한 우리 고신교회가 빛을 발하기 전에 먼저 자신을 살피며 우리의 부족함과 우리의 사명을 감당하지 못한 것을 회개하며 하나님께 나아가야 하겠습니다.



1. 먼저 우리는 회개의 자리로 나아가야 합니다.


우리 선배들은 가장 먼저 회개운동을 이어갔습니다. 자신들의 부족함을 통한이 여기고 새벽마다 마룻바닥을 적셨습니다. 70주년이 되는 이 시점에 우리가 다시 그 귀한 기도의 무릎을 회복해 나갑시다. 우리 고신교회가 한국교회를 짊어지고 기도해야 합니다. 우리 모두가 회개와 회복의 기초석이 되시기를 축복합니다. 모두 동참해 주십시오.


2. 다음 세대의 소망이 되는 교회로 세워갑시다.


포스트 코로나를 준비해야 합니다. 아무도 겪어보지 못한 코로나로 말미암아 미래가 심히 어둡습니다. 미래세대의 신앙교육이 시급합니다. 많은 관심을 가지고 지원을 해야 할 것입니다. 각 가정에서도 가정예배를 살려야 합니다. 이 시점에 총회교육원에서 킹덤스토리 교재를 발간했습니다. 온 교회가 함께 사용하며 다음세대 믿음의 영성을 키워나가야 하겠습니다.


3. 민족을 치유하고 깨우는 교회로 세워갑시다.


코로나 19로 말미암아 교회가 많이 위축되어 있습니다. 예배를 제한하고 모임을 금지하고 있습니다. 우리 총회는 예배의 자유를 위해 다각적으로 노력할 것입니다. 반면 교회는 주의를 기울이며 철저하게 방역을 하며 전염병 예방에 모범을 보여야 합니다.

최근 일부 국회위원들이 하나님이 기뻐하시지 않은 악법을 발의하려고 하고 있습니다. 우리는 악법이 발의되지 않도록 잘 대처해 나갈 것입니다. 교회가 진리의 빛이 됨을 알리고, 우리 선배들이 지켜왔던 말씀을 진지를 우리도 잘 지켜 나가야 할 것입니다.



한국의 교회들이 70주년이 되는 고신교회를 주목하고 있습니다. 고신의 정체성을 회복하는 일이 중요합니다. 코람데오의 삶 곧 하나님 앞에서의 삶을 추구해야 합니다. 말씀의 정통과 생활의 순결을 다시 회복해야 합니다. 하나님의 회복의 은혜로 이 땅을 치유할 수 있습니다. 한국교회와 함께 하나님의 역사를 이루어 가야 합니다. 일어나야 합니다. 빛을 발해야 합니다. 교회가 다시 세상을 향하여 빛을 발하는 사명을 나타내야 할 것입니다. 이 귀한 사역에 함께 하는 총회의 모든 교회가 되시기를 소망합니다. 

감사합니다.

총회장 강학근 목사